아픈 다리를 위해서 오늘은 스트래칭을 하고 가야겠다.

좀 괜찮아 질라나..

스트레칭후 짐을싸서 아침을 먹으러 갔다.



여관옆에 있는 식당이었는데 도보여행을 한다니까

1인분을 시켰는데 2인분이 나온다.

덕분에 아침을 배불리 먹을수 있었다.

갈때는 꼭 성공하라는 격려도 잊지 않으신다.

완전 기쁘다.

누군가 나를 알아주는 기분이란 이런거다.



어제까지 짐이 너무 무거워서 침낭을 집에 보내기로 했다.

현지에서 직접 팔아보려고 생각도 해봤으나 여의치 않아서 그냥 보내버려야 겠다.

어째껀 침낭도 보냈겠다.

베낭도 가벼워졌으니 오늘 다리는 좀 괜찮겠지...


자 이제 출발이다.

오리가 나를 반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실 저거보다 배는 많이 있었는데 찍으려고하니 고새 날라가 버린다.

거리도 꽤 멀었는데.. 눈치는 있어가지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다시만난 6번국도.
 
오늘도 잘 부탁한다.



한시간쯤 걸었을까 이런 표지판이 보인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용문산 관광지 13 km "

컥.. 아까 내가 출발 했던데가 용문산 관광지 인데..

13km 라니.. 그럼 내가 한시간에 13km 를 왔단말인가.

13km/h 이건 거의 전력질주했을때의 속도다.

내가 이상하거나 표지판이 이상하거나 둘중하나다.



아침먹은것 때문인지 속이 살살 아프다.

이런... 휴게실도 안보이는데...

에라모르겠다 야산(?)으로 가자!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여기 정도면 안보이겠군..ㅋ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여기 적나라한 메롱장승이 서있다.

왜 "메롱" 하고있는지는 모르겠으나

재미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것이 알맵에 표시되어있는 휴게소의 모습이다.

대략난감이다.

알맵..ㅡ.ㅡ;



정말 신기하게도 이제 동전을 주울때가 됬는데...

라고 생각하다가 얼마 안가서 무려 200원을 주웠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약 1미터 간격으로 2개가 떨어져 있었다.

이거.. 오늘은 그분께서 좀 썻나본데.. 무려 200원이라니..



사용자 삽입 이미지


계속 4차선 이상으로 가다가 2차선으로 들어섰다.

차도 별로 없다.

계속 비슷한 배경이 지나간다.

지루하던차에 도덕고개가 나타났다.

거의 정상에 올라갔을때쯤 친구에게 전화가 왔다.

얘기를 하다가 보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드디어! 경기도를 벗어나 강원도에 들어선 것이다!

아 가슴이 벅차오른다.

가족들한테 전화를 하고 친구들한테 전화를 한다.

또 신기하게 이럴땐 다리가 안아프다.

완전 기쁘다.


조금만 더 가니 목적지인 풍수원에 도착했다.

3시 약간 넘은 시간이었는데..

거기서 횡성읍 까지는 약 20km 정도로 남은 시간으론 벅찬 거리다.

그런데.. 문제는 여긴 숙소가 없다는것이다.

거기 가게 아주머니께 물어보니..

자기 남편은 초등학교 다닐때 매일 50리(20km) 길을 걸어 다녔다고 한다.

그러면서 문제없을꺼라고 한다.

그 말을 들으니 왠지 열받는다.ㅡ.ㅡ;

일단 출발했다.

시간이 점점 흘러흘러...

어둑어둑해진다.

주변에 보이던 할아버지께 하룻밤만 묵어갈수 없냐고 물어봤으나...

방안에서 메주를 말리신다고 안된다고 하신다.

어쩔수 없었다. 마냥 걸었다.

이제 날이 완전 어두워졌다.

가로등도 거의 없어서 후래쉬를 안가져갔으면 완전 안보일뻔 했다.

이상한건 그리 무섭지가 않았다는것이다.

겨울밤인데도 불구하고 그리 춥지도 않았다.

한가지 힘든점이 있다면 다리가 너무아픈거였다.

빨리 방에가서 쉬고싶었다.

그러나 거리상 아직 2시간은 더가야 횡성읍이 나온다.



드디어!

횡성읍을 9km 남겨놓은 지점에서 민박을 발견했다.

어찌나 기쁘던지..

민박에서 샤워를하고 물집을 확인해보니

여행중 최고다.

발에 실이 주렁주렁 달린다.

좀 쉬어야 겠다.
신고

'자유글 > 도보여행' 카테고리의 다른 글

도보여행 5일차  (32) 2007.02.18
도보여행 4일차  (44) 2007.02.18
도보여행 3일차  (23) 2007.02.17
도보여행 2일차  (34) 2007.02.17
도보여행 1일차  (33) 2007.02.17
출발!  (17) 2007.02.09
by cranix 2007.02.17 11: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