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무도 가르쳐주지 않는 길을
무서워하지 않기를 바랄게요
기다려줄 수 있지요
꿈을 보고 싶다면
꿈을 만나고 싶다면
나는 걸 용기 내세요
믿기 때문에 날 수 있는 거니까요


- 이희정의 시화그림집《너를 사랑하게 되다》중에서 -
신고

'자유글 > 좋은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나는 지금 나의 세상밖에 볼수 없으니까.  (25) 2007.08.03
기원의 기술  (25) 2007.07.02
나비를 꿈꾸는 그대에게  (752) 2007.05.30
낯선 것을 거부하지 않는 용기  (41) 2007.05.03
삶에 한 가지를 더 보태라  (646) 2007.04.17
게으름이 인생을 먹어치운다.  (42) 2007.04.10
by cranix 2007.05.30 09:05
| 1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