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판의 미로 - 오필리아와 세 개의 열쇠  
감독 길예르모 델 토로
출연 이바나 바쿠에로, 더그 존스, 세르지 로페즈   모든 출연진 보기
기타 2006-11-30 개봉 / 113분 / 판타지,드라마 / 15세 관람가
부가정보 크레딧   메이킹필름   제작노트   포스터보기
줄거리 아주 먼 옛날, 인간들은 모르던 지하왕국, 행복과 평화로 가득 찬 환상의 세계에 공주가 있었다. 햇빛과 푸른 하늘이 그리웠던 공주는... more..

모든것이 그녀의 상상력이 만들어낸 결과물이었다.

마지막에 오필리아가 판과 이야기 하는모습을 대위가 보는장면이 나오는데..

대위는 판을 보지 못한다.

판은 믿는자에게만 보이는것이다.

" 그녀가 지상에 남긴 흔적들은 어디를 봐야하는지 아는 자들에게만 보인다고 한다. "

어쩌면 영화에서처럼 현실에서도 상상력을 믿는사람들은 어디에선가 모험을 하고있을지도 모른다.

신고

'자유글 > 생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바람의 딸, 우리 땅에 서다  (20) 2007.01.18
뭔가 글은 쓰고싶은데  (28) 2007.01.15
해보지도 않고 어떻게 알아?  (26) 2007.01.08
사막을 건너는 여섯가지 방법  (23) 2007.01.04
판의미로  (20) 2007.01.01
망상가  (24) 2007.01.01
by cranix 2007.01.01 21:42
| 1 |